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갑자기 추워진 날씨로 콜록~ 도움되는 지압법

09/01/2017 | 07:50:24AM
갑자기 추워진 날씨로 콜록~ 도움되는 지압법
갑자기 찬 바람이 불면서 가을이 코앞에 부쩍 다가왔다. 이때는 커진 일교차 탓에 몸의 면역력이 떨어지면서 감기로 고생하는 사람이 늘어난다. 감기 증상이 있을 때는 약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되지만, 초기에는 간단한 지압법을 시도하는 것으로 효과를 볼 수 있다.

심한 기침이 반복되면서 목이 칼칼하면 '공최' 부위를 지압한다. 공최는 엄지손가락 쪽 손목에서 팔꿈치까지 9분의 5 지점에 있다. 이 부위를 힘을 줘 누르면 기침이 줄고 가슴이 답답한 증상도 완화될 수 있다. 기침과 함께 심한 가래가 있으면 '풍룡'을 지압한다. 풍룡은 무릎관절과 바깥쪽 복숭아뼈를 이었을 때 중간 부위에 위치한다.

콧물이 많이 나면 '영양'을 자극한다. 양쪽 콧날개 바로 밑을 양 검지로 3분 정도 누르면 된다. 고열이 나면 고개를 숙였을 때 가장 높게 돌출되는 뼈 바로 밑에 있는 '대추' 부위를 누른다. 혈액순환이 촉진되면서 열이 내려간다.

관련 기사보기
"인삼 5년 이상 먹은 노인, 인지 기능 좋아"
무거운 가방에 눌린 아이들, 허리 건강 '적신호'
하루 2시간 이상, 밤 12시 이후 게임은 '금물'
사소한 불편 쌓여야 '자율신경' 기능 단련
"날씨는 여름인데…손발이 차고 저려요"
6월의 슈퍼곡물 ‘보리’
여름철 골칫거리 ‘발 냄새’…어떻게 없앨까
대장암, 초기에 잡아내는 2가지 방법
주말 나들이 때 '햇빛 화상' 피하려면?
후덥지근할 때 수박·가지 먹으면 좋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