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피에타', 베니스 효과? 박스오피스 한계단 '상승'

09/11/2012 | 10:07:46AM
'피에타', 베니스 효과? 박스오피스 한계단 '상승'
영화 '피에타'가 제 69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피에타'는 지난 9일 하루 동안 2만 8,975명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수 6만 8,497명으로 박스오피스 7위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8일 보다 한 계단 상승한 수치. 특히 관객수가 전일대비 60%나 증가하는 기염을 토하며 황금사자상 수상의 효과를 보고 있다.

앞서 '피에타'는 지난 8일 오후 8시에 열린 제 69회 베니스 국제영화제 폐막식에서 영화제 최고 영예인 황금사자상(Leone d'Ore)를 수상했다. 이로써 '피에타'는 한국영화로서는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첫 영화로 기록됐다.

'피에타'는 잔인한 남자 강도(이정진 분) 앞에 어느날 엄마라는 여자(조민수 분)가 찾아와 두 사람이 겪게 되는 혼란과 서서히 드러나는 충격적인 비밀을 다룬 작품으로 김기덕 감독의 열여덟번째 영화이기도 하다.

한편 '본 레거시'가 지난 9일 하루 동안 17만 9,606명을 동원하며 누적관객수 62만 191명으로 1위를 차지했으며 '공모자들'이 9일 하루 동안 11만 2,683명을 동원, 누적관객수 131만 6,634명으로 2위에 올랐다.

관련 기사보기
한국공연예술센터 미국서 정기공연
한국 문화원 ‘7번방의 선물’ 상영
올 여름, '미스터고'냐 '설국열차'냐
'비포 시리즈', 아련했던 명장면을 추억하다
닳고 닳은 이야기도 허진호가 만들면..'위험하다'
수위 높은 韓영화, 부산을 흔들다
'루퍼', 30초 예고편 공개..
'도둑들', 결국 '괴물'에게는 못당하나
역대 최고 영화는 히치콕의 '현기증'
춤의 진화..'스텝업 4: 레볼루션'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