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뉴욕 한국퓨전음식점 미슐랭가이드 별2개

08/07/2012 | 04:02:26PM
프랑스의 저명한 레스토랑 평가지 ’미슐랭 가이드’에서 뉴욕의 한국식 퓨전 레스토랑 ’모모푸쿠 코’가 2성(星)급에 합류했다.

모모푸쿠는 한국계 미국인 요리사 데이비드 장(한국명 장석호)이 운영하는 퓨전음식점으로 미슐랭가이드의 편집자 장 뤽 나레는 6일 “내가 오늘 아침 그에게 전화를 걸어 소식을 전할 때 그는 자신의 귀를 믿지 못하겠다며 매우 놀라워했다”고 말했다.

미슐랭 가이드는 세계에서 가장 신뢰도 높은 레스토랑 평가지로 최고 평점은 별 3개다.

미슐랭의 이번 뉴욕 레스토랑 평가에서는 일본식 스시점 마사가 최고등급인 별 3개를 새로 획득했다.

뉴욕 맨해튼 중부의 타임워너 빌딩에 자리한 이 식당은 2인 저녁 식사에 800달러가 훌쩍 넘는 고급 스시점이다.

미슐랭가이드의 필진은 올해로 4번째로 진행한 뉴욕 레스토랑 평가에서 617개 음식점을 조사해 이중 42개 음식점에만 별을 줬다.

관련 기사보기
로드먼 "김정은, 록스타 되고 싶어 해"
'사임당' 이영애, 13년 공백 무색한 여왕의 품격
33세의 청년 CEO 정지웅 클럽베닛 대표
국자에는 디자인이 필요 없다고요?
매혹하는 재즈 보컬리스트 나윤선
문화원 ‘태극기와 성조기의 만남’
인터내셔널 메이크업아티스트 김승원
플로리스트 조은영
국수 먹은 뒤 배가 금방 꺼지는 건..
[인터뷰] 집 안에 라운지 공간을 갖고 싶다면?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