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뺑반' 공효진·조정석·류준열·전혜진·한준희, 흥X매력폭발 '뺑덕주의보'

01/14/2019 | 07:38:47AM
'뺑반' 공효진·조정석·류준열·전혜진·한준희, 흥X매력폭발 '뺑덕주의보'
하트 6백만 돌파로 배우들부터 감독까지 춤 세리머니를 선보였다. 매력이 '뺑' 터지는 '뺑반'팀이었다.

14일 방송된 V라이브 '공효진, 류준열, 조정석, 전혜진, 한준희-뺑반' 무비토크가 그려졌다.

먼저 뺑반의 주역인 한준희 감독과 배우 조정석, 류준열, 전혜진, 공효진이 한 자리에 모였다.

우선영 역을 맡았다는 전혜진부터 은시연 역의 공효진, 서민재 역의 류준열, 정재철 역의 조정석이 자신을 소개했다. 인사만 했을 뿐임에도 수많은 팬들이 뜨겁게 환영했다.

박경림은 "출구 봉쇄, 캐릭터 입덕 어필토크"라면서 '뺑덕몰이' 토크를 이어갔다. 먼저 공효진부터였다.

공효진은 '엘리트' 캐릭터라고했다. 공블리 애칭에서 공크러쉬를 언급하자 공효진은 "그렇게 연기했지만 제대로 보였을지 모르겠다"면서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캐릭터 매력에 대해서 공효진은 "데뷔 초 걸크러쉬 역을 많이 했다, 이후 공블리로 바꿔보려 해 바꿔진 것이다, 다시 공크러쉬로 돌아온 것"이라면서 원조 크러쉬라고 했다. 이어 배우 공효진과의 닮은 점에 대해서는 "남동생이 있어 원래 말투가 좀 무뚝뚝한 편, 이런 말투가 좀 훕사한 것 같다"고 했다.

다음은 류준열이었다. 류준열은 '에이스' 캐릭터라고 했다. 독전 때와 닮은 점을 묻자 류준열은 "닮은 점이 있을 순 있지만 좀 더 묘하고 독특한 캐릭터"라면서 "자기만의 방식으로 범인을 잡으며 에이스가 되어버린 특이한 인물"이라 소개했다. 매번 인생작을 갱신한다는 말에 그는 "이번에도 헤어부터 의상, 안경까지 의견을 내서 정리한 것"이라면서 "가죽자켓도 의상팀에 부탁드렸다"고 했다. 한준희감독도 "이상한 친구이길 바랬는데, 싱크로율 그 이상을 맞췄다"며 칭찬했다.

이번엔 조정석은 '스피드'를 강조했다. 연기인생의 강렬한 변신인지 묻자 그는 "지금과는 결이 많이 다른 역할"이라면서 "재밌었다"고 했다.

전혜진은 '뺑리더' 캐릭터에 대해 "전작에 보여준 권위있는 카리스마 리더가 아닌, 자기만의 가치가 있다는 세계 안에서는 만삭 몸을 하고도 끝까지 자기 일에 책임진다, 주변에 있는 사람들 살피는 이상적인 리더 스타일"이라 소개했다. 공효진은 극 중 전혜진 캐릭터에 대해 "포커페이스 매력이 있다, 듬직한 지원군같은 느낌"이라 했다.류준열은 "든든한 엄마같은 느낌, 굉장히 따뜻한 사람"이라고 말했다.

한준희 감독은 이번 캐릭터 중점에 대해 묻자 그는 "캐스팅 하며 연기를 잘하는 배우를 만나면 배우들이 알아서 연기를 해준다, 특히 본연의 성격이 묻어난 캐릭터가, 배우들의 연기만 봤다"며 배우들을 향한 무한신뢰를 보였다. 이어 샤이니 멤버 키에 대해 캐스팅 이유를 묻자, 감독은 "출연 드라마를 봤다, 가수 뿐만 아니라 배우로도 많은 매력이 있을 것 같았다"면서 캐스팅 비화를 전했다.

특히 드라마촬영으로 참석하지 못한 염정아는 "설 연휴 극장에서 만나보길 바란다"며 새해인사까지 전했다. 뿐만 아니라 조정석부터 류준열, 공효진, 전혜진, 그리고 감독까지 하트 6백만 돌파에 따른 춤 세리머니로 팬 서비스를 선보여 분위기를 후끈하게 했다.

한편, 영화 '뺑반'은 경찰 내 최고 엘리트 조직 내사과 소속 경위 ‘은시연’(공효진)이 조직에서 유일하게 믿고 따르는 ‘윤과장’(염정아)과 함께 F1 레이서 출신의 사업가 ‘정재철’(조정석)을 잡기 위해 수사망을 조여가면서, 무리한 강압 수사를 벌였다는 오명을 쓰고 뺑소니 전담반으로 좌천되며 펼쳐지는 스토리며, 다가오는 1월 30일에 개봉된다. /ssu0818@osen.co.kr

[사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쳐

관련 기사보기
"아파트 구입이 왜?"...방탄소년단 정국, 강제 사생활 공개가 너무해
'연중' 소속사 대표 "'사기혐의' 김동현과 합의 생각 無, 법적으로 처벌 받게할 것"
'남자친구' 송혜교, 박보검에 이별 선언 "여기서 그만하자"
'공복자들' 초동안 최현우vs지상렬 '50세 건강 라이프' 극과 극
'연중' 정우성 "핵인싸? 반갑게 인사한다는 뜻"
"코믹+감동有" '섹션TV' 유해진X윤계상, '사명감'으로 뭉친 완벽케미
"재혼남편 재산탕진+외도"..'TV는사랑을싣고' 전원주, 버팀목 은인 만났다
‘연정훈♥’ 한가인 측 “둘째 임신 20주차..내년 5월 출산 예정"
'블랙 팬서' 역대 마블 영화 북미 흥행 1위
이솜, 유니크하고 엣지 있는 현대판 '소공녀'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