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신세경 “데뷔 20년차, 정석대로 안흘러가도 감사하게 살 것”

02/16/2018 | 06:44:31AM
신세경 “데뷔 20년차, 정석대로 안흘러가도 감사하게 살 것”
배우 신세경이 싱그럽고 화사한 매력을 발산했다.

신세경은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화보에서 각각 다른 분위기의 핑크 메이크업을 연출했다. 공개된 사진을 보면 윤기 있는 피부와 은은한 핑크색 입술로 우아한 분위기를, 또렷한 눈매와 라즈베리색 입술로 사랑스러운 무드를 완성했다. 차분하게 물든 오렌지빛 눈매와 누드 핑크색 입술은 부드러운 감성을 불러일으킨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신세경은 KBS 2TV 드라마 '흑기사'의 해라를 떠나보내는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해라는 굉장히 독립적이고 진취적인 인물이다. 누군가에게 의지해야 할 때와 오롯이 혼자 견뎌야 할 때를 잘 판단하는 사람이랄까. 사랑할 땐 멋지게 사랑하고, 특히 받기만 하는 게 아니라 사랑을 줄 줄 아는 점이 마음에 들었다"며 "지난 해 '하백의 신부 2017'부터 '흑기사'까지 가장 더운 때와 추운 때를 오가며 한 해를 꽉 채웠다. '흑기사'가 끝나면 당분간은 푹 쉬면서 에너지를 보충하고 싶다"고 말했다.

서태지의 ‘Take 5’ 포스터 모델로 시작해 올해로 데뷔 20년차인 신세경. 데뷔 초를 회상하며 "그땐 정말 아무것도 몰랐고 지금은 삼분의 일도 모르는 것 같다. 하면 할수록 이 일이 복잡하고 어렵다는 생각을 지우기 힘들다. 한 가지 확실한 건 앞으로 내 일의 방향이 대부분의 사람들이 말하는 것처럼 정석대로 잘 흘러가지 않더라도, 나는 내 삶을 감사한 마음으로 살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 기사보기
'블랙 팬서' 역대 마블 영화 북미 흥행 1위
이솜, 유니크하고 엣지 있는 현대판 '소공녀'
유인나, 선글라스로 얼굴 가려도 ‘예쁨 폭발’
“청순+섹시+우아”..블랙핑크 제니, 물오른 美친 미모
"여왕의 귀환" 김연아, 몽환적인 자태
"청순+매혹" 정소민, 여배우의 품격
태양♥민효린, 영화 한 장면 같은 웨딩화보..스페셜북 발간
‘눈을 뗄 수 없는 아름다움’ 한지민, 강렬한 눈빛에 반하다
한혜진 “전현무와 베커상? 아쉽진 않지만 투표는 우리에게”
공효진, 화보장인의 매력..청순 그 자체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