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이요원, 원조 도시녀

03/20/2017 | 12:00:00AM
이요원, 원조 도시녀
배우 이요원이 원조 도시녀의 위엄을 보여줬다. 이요원은 20일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 4월호를 통해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한 화보를 공개했다. 그는 봄 햇살이 가득한 거리를 자유롭게 거닐며 진행된 이번 화보 촬영에서 세련된 매력으로 화사한 도시녀의 느낌을 담아냈다.

이요원은 촬영 현장에서 30대 초반보다 어려 보이는 외모와 몸매를 자랑해 “다행히도 제가 튀김 음식이나 기름진 것들, 인스턴트 음식은 원체 좋아하질 않아요. 군것질도 안 하고요. 특히, 출산 전부터 몇 년간 했던 웨이트 운동이 출산 후에 정말 많은 도움이 된 거 같아요. 지금은 요가를 배우고 있어요.”라고 자신만의 관리 비결을 전했다.

평소 여행을 즐기는 이요원은 “제 인생에서 꼭 필요한 것. 여행을 오면 모든 걸 잊고 온전히 나 자신만 생각할 수 있어요.”라며 여행에 대한 의미를 부여했다.

최근에는 '불야성'에 함께 출연한 유이와 후쿠오카에 다녀왔다며 “지나가는 말로 제가 먼저 제안했는데 흔쾌히 가겠다고 하더라고요. 동생들을 대하는 게 익숙지 않아 걱정했는데, 제 기우였던 거 같아요. 직장동료(?)와 간 건 처음이었는데 재미있었어요.”라고 유이와 함께 보낸 특별한 추억을 털어놨다.

이어 최근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의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는 이요원은 “나이가 들면서 다양한 연기를 하다 보니, 오히려 대중들은 제가 최근에 연기하는 캐릭터들을 더 많이 사랑하고 기억해준다는 사실을 알았어요.”라 이야기하며 다양한 도전을 통해 소화할 수 있는 역할을 늘릴 것이라 전했다.

이요원은 올해 초 종영한 MBC '불야성'에서 범접할 수 없는 카리스마 서이경을 완벽히 구현해내며 여자도 반하게 만드는 걸크러쉬 최적화 배우로 자리잡았다.

이후 영화 '그래,가족' 개봉 및 다양한 광고, 화보촬영을 통해 바쁜 활동을 이어온 이요원은 날이 갈수록 물오르는 미모와 분위기로 여전히 대중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밝은 샌프란시스코의 햇살 아래 다양한 매력을 선보인 이요원의 표지와 화보는 '코스모폴리탄' 4월호와 코스모폴리탄 공식 웹사이트에서 공개된다.

관련 기사보기
'밀레니엄2' 주연 각축
구혜선, 봄의 여신
앤 해서웨이, 우아美
사임당의 이영애, 미모와 품성에 반해
유승옥, 몸매천재
라라랜드, 아카데미 최다 노미네이트
지금, 공유를 공유하라
캐리녀, 김민지
크리스마스에 떠난 조지 마이클
한채아 인형 미모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3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 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