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밀레니엄2' 주연 각축

03/14/2017 | 09:09:24AM
'밀레니엄2' 주연 각축
할리우드 영화 '밀레니엄:여자를 증오한 남자들'(이하 밀레니엄2)의 속편이 돌아온다. 하지만 루니 마라는 아니다.

EW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소니는 '밀레니엄2'가 제작된다고 공식적으로 밝혔다. 데이비드 핀처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전펀이 개봉된 지 6년여만이다.

'밀레니엄2'는 스티그 라그손의 '밀레니엄:불을 가지고 노는 소녀'와 '밀레니엄:벌집을 발로 찬 소녀'가 아닌, 다비드 라게르크의 2015년 발매된 '밀레니엄' 후속작 '거미줄에 걸린 소녀(The Girl in the Spider’s Web)를 원작으로 한다.

전편의 주인공이었던 루니 마라는 다시 출연하지 않는다. 그래서 새로운 여주인공을 캐스팅해야 하는데, 세 명의 여배우가 거론되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해당 여배우들은 나탈리 포트만, 스칼렛 요한슨, 그리고 알리시아 비칸데르다.

연출은 '맨 인 더 다크'를 연출한 페데 알바레즈가 맡는다.

관련 기사보기
조여정, 이 배우 찬란하다
배정남 “김태호PD, 형님 아닌 부모 같은 존재”
"미모가 美쳤다"..고준희, 단발 여신의 품격
스티븐연, “‘응팔’ 좋아한다..20시간 연속 시청”
전지현, 첫 아들 출산 1년만 둘째 임신
전소미, 17살의 성숙미
한혜진♥기성용, 지금도 신혼 "상처주는 말 안해"
한채아, 건강미 넘치는 無결점 몸매
손은서, 장녹수 잊은 청초한 무결점 미모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3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 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