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리멤버 아들의 전쟁' 박민영, 유승호에 눈물의 취중고백 "내가 대신 싸워주고 싶다"

12/24/2015 | 08:10:51AM
'리멤버 아들의 전쟁' 박민영, 유승호에 눈물의 취중고백
배우 박민영이 유승호에게 검사가 된 이유를 취중고백했다.

24일 방송된 SBS '리멤버-아들의 전쟁'에서는 서진우(유승호)와 이인아(박민영)가 각각 변호사와 검사로 일호생명 강만수(남명렬) 부사장의 성추행 사건으로 맞붙었다. 특히 이인아는 냉혹하게 변한 서진우의 모습에 놀랐다.

이날 술에 취해 서진우를 불러낸 이인아는 자신이 검사가 된 이유를 고백했다. 그는 "니 아버지 어떻게 하고. 이기는 게 진실이라고? 야. 니가 무슨 박동호냐"라고 호통쳤다.

이어 이인아는 "넌 내가 검사 왜 됐는지 알아? 네 아버지 억울한 거 내가 대신 싸워주고 싶었어. 너 대신 내가 싸워주고 싶었다구. 근데 왜 우리가 왜 우리가 싸워야 되는데"라고 말한 뒤 정신을 잃었다.

이를 촉촉한 눈빛으로 바라본 서진우는 이인아를 엎은 채 집으로 데려다 줬다.

관련 기사보기
'기봉이' 흉내 개그, 시청자들이 화났다
그룹 방탄소년단, 빌보드차트 앨범↓ 27위·싱글↑ 65위
'5년 열애' 조정석·거미, 올 하반기 결혼한다
장근석도 동참…연예계 아이스버킷 릴레이 '훈훈'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첫 방부터 대박 예고
블랙핑크, 데뷔 22개월 만에 첫 미니앨범
김흥국, 가수협회 전 임원에 '상해 혐의' 또 고소돼
박유천 결혼, 없던일로…남양유업 외손녀와 결별
김희선 딸 그림, 9살 미술 천재…화가로 데뷔하나
원년 '어벤져스', 단체 타투 새겼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