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보이프렌드, "애완돌 애칭 기분 좋지만..."

07/05/2011 | 10:47:02AM
보이프렌드,
보이프렌드가 '비주얼 그룹'이란 평가에 대한 솔직한 심정을 고백했다. 이들은 "잘생겼다는 칭찬은 기분좋지만 자칫 실력보다 비주얼만 주목 받을 수 있어 부담도 된다"고 말했다. 왼쪽부터 정민 민우 광민 영민 동현 현성.

관련 기사보기
'티끌모아 로맨스' 주연… 물오른 배우 송중기
유천, "감미로운 목소리 빠져보세요"
김태우-휘성, "손 머리 위로!"
오타니 료헤이, ‘제 2의 윤계상’ 느낌 물씬
김광석을 다시 듣다
유오성, '짝' 여자 3호 김라경과 뮤비 출연
마이키, 김종국 '폭식 인증샷' 공개 '폭소'
마이클 잭슨 ‘스릴러’ 재킷 19억원에 낙찰
캘빈 클라인을 빛낸 흑룡, 데이빗 애그바지
수채화같은 남자, 제이콥 바이흐먼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